백승호 개인전

Baik Seung-ho’s ‘Alive Scenery’ 백승호의 살아있는 풍경

청주 쉐마미술관의 백승호 개인전 <디멘션 콤플렉스 (Dimension complex)>는 시의적절한 기획이었다. 왜냐하면 2018 평창 겨울올림픽 폐회식에 등장했던 ‘기원의탑’ 표절 사건의 팩트(fact)를 보여주는 기획이기 때문이다. ‘기원의 탑’은 백승호 작가의 ‘트레이드마크’라고 할 수 있는 철사로 만든 한옥 지붕의 선에 LED 조명을 설치해 아름다운 한국미를 표현해 놓아 큰 호응을 받았다. – 미술평론가 류병학 –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 photo

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